HOME
 
 
위급시 주요기관 / 생활관련
교통관련 / 문화관련
2016년 8월 15일 광복절 행사
큰 화면으로 보기
 
+ Home >한인사회 뉴스
     
 
이민수수료 23일부터 대폭 인상
▶ N-400은 개정된 양식만 사용해야 ▶ 시민권신청 수수료 595달러→640달러로

시민권 신청을 비롯한 각종 이민 수수료가 이번 주말부터 대폭 오른다.

연방이민서비스국(USCIS)은 지난 9월부터 연방관보를 통해 예고했던 이민 수수료 인상안< 본보 10월22일자 A1면>을 오는 23일부터 적용, 시행에 들어간다.

이에 따라 이날부터 시민권을 신청하는 영주권자들이 내야하는 수수료는 현행 595달러에서 45달러가 오른 640달러(지문채취비 제외)로 인상된다. 또 영주권자들이 부담스러워하는 영 주권 카드 갱신(I-90) 수수료는 인상폭이 25%나 돼 365달러에서 455달러로 90달러가 오 른다.

시민권 취득에 필요한 N-400 신청비는 595달러에서 640달러로, 시민권 증서를 발급 받기 위해 신청하는 N-600의 수수료는 600달러에서 1,170달러로 95%나 비싸진다.

대신 저소득층에 대한 시민권 신청 수수료 할인 혜택은 크게 확대된다. 연방빈곤선 150~200%(4인 가구 기준 3만6,000~4만8,600달러) 가구의 시민권 신청 혜택은 50% 할인 된다. 연방빈곤선 150% 미만인 경우에는 기존과 같이 시민권 신청 수수료 전액이 면제된 다.

취업 관련 이민 및 비이민 관련 수수료도 크게 오른다. 취업이민 청원서(I-140) 수수료는 580달러에서 700달러로 120달러나 인상되고 비이민 취업 청원서(I-29)는 325달러에서 460달러로 42%가 오르게 된다.

가장 큰 폭으로 오르는 수수료는 투자이민 관련으로 현재 1,500달러인 투자이민청원서(I- 526)수수료는 2,175달러가 오른 3,675달러로 인상돼 인상폭이 무려 145%에 달한다. 이밖에 외국인 배우자 이민초청 신청서(I-129P)가 340달러에서 535달러로 오르며 이민대 기자들이 많이 사용하게 되는 여행허가서(I-131) 수수료는 360달러에서575달러로 60%나 오른다.

한편 이날부터 시민권 신청 양식(N-400)은 개정된 양식만 접수가 가능하다. 우편 소인 날짜 23일 이후 접수되는 N-400 양식 중 기존 양식은 반송 처리하기 때문에 주 의가 필요하다. 새 양식은 USCIS 웹사이트 https://www.uscis.gov/n-400에서 다운로드 할 수 있다. A2

<김소영 기자>

12/20/2016
목록

 
The Korean American Association of Greater New York / Copyright© 2013
149 West 24th street , 6th Fl. New York , NY10011 TEL. (212)255-6969 FAX. (212)633-1627